NH농협카드는 10월 5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방문해 소아암 어린이 치료를 위한 후원금 6천만원을 전달했습니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조혈모세포이식 스케줄이 확정된 만19세 미만의 소아암 및 이에 준하는 희귀난치성 질환을 진단받은 환자에게 무료로 제공되는 이식준비물품(나음상자) 지원 사업에 사용될 계획입니다.


이날 기금 전달식에서 NH농협카드 신응환 사장은 "해마다 1,500여명의 어린이가 소아암 진단을 받는 것으로 알고 있다. 소아암 어린이가 행복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NH농협카드는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NH농협카드